메뉴 건너뛰기


2018.01.22 17:48

사무직 TO가 많다?

댓글 18조회 수 982추천 수 0

정말 그런가 싶어서 전직 신청 문서를 한번 찾아봤습니다.

(붙임 파일을 참고하시면 될듯)

 

사무직은 정원대비 현원에서 차이가 제법나네요.

그럼 빨리 승진 시켜서 자릴 채우는게 상식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기술출신 사장님이 이게 배가 아픈거죠.

당신 직렬 챙겨줘야 겠는데 TO는 없고

더 늘리지는 못하겠고

그래서 생각한것이 사무직 TO 너무 많다는 논리로

전직이라는 꼼수를 생각해 낸거죠

 

본사만 봐도 사무직렬 부서가 절반이 넘습니다.

기획, 업무지원, 도시철도영업, 육상교통.... 등등

현장을 봐도 사무직 관리부서가 훨씬 많습니다.

 

그게 배가 아파 자리를 뺐겠다니 정말 성질나는군요.

사무직들이 생각이 없어서 암말 않고 있는게 아닙니다.

생각 좀 하세요.

 

전직 신청자가 생각보다 넘 많다는데

어찌될지 두고 보겠습니다.

  • 조합원 2018.01.23 05:51
    사무직 운운하시니 어디에샤 근무중이신지 모르겠지만 현원대비 정원말고 타직렬들 현황은 눈에 안보이시는지?
    사람이 본인이 보는것만 본다지만 너무 본인위주로만 해석하십니다.
    보아하니 현장근무는 않해보셧거나 타직렬 사람들과는 말한번 안섞어보셧나보군요.
    그래도 사무는 본인들 직렬들끼리 계실 때 승진문제 가지고는 애초에 "걱정없다"라는 말들 하시잖아요?
    사장도 현황보고서 이렇게 해결할 수 밖에 없다는거 알고 진행한겁니다. 엄밀히 말하면 본사에 앉아계신 분들이 인력현황 한번 재대로 검토 않하고 닥칠때마다 부랴부랴 채용하고 시에서 당신들 간부티오 받아왓을 때는 하위직급 나몰라 하고 본인들 승진잔치 한 부분에 대해서는 한마디도 없으시군요.
    논점에서 벗어난 듯 한데 객관적인 지표로 사무직의 현황은 누가봐도 비정상적으로 보입니다.
  • 조합원 2018.01.23 07:54
    마지막에 작성하신거 보니 본인 승진 막힐 것 같아 불만을 글로 토로 하신거로밖에 않보이는군요.
  • 조합원 2018.01.23 12:03
    6.13 만 기다린다
    7호선 운영권 포기, 2호선 무인화 실패, 취업비리영어마을로튄놈, 월미레일실패, 2호선사고조작 등 상기하자
  • 조합원 2018.01.23 12:40
    정원 대비 현원이 차이가 나는 이유가 뭔가요? 사무직은 개통때 뽑고 십수년간 안뽑아서 아닌가. 그 기간에 기술직만 주구장창 뽑아서 역과 파트 돌려막기 해놓고 이제 와서 말도 안되는 인력분포 해결하려는 궁여지책이 전직인 것을.. 본사 및 현장에 사무직렬 부서가 훨씬 많다는 소리는 대체 뭘 얘기하고 싶은건지.. 우리회사 직원 맞나요?
  • 조합원 2018.01.23 12:47
    2000년대 입사 인원을 고려하면 지금 사무직 4/5급 정원-현원만큼 남는 티오+a가 전기전자 및 승무 정원으로 잡혀야 형평성에 맞는 겁니다.
  • 조합원 2018.01.23 22:00
    진급이고 나발이고 다 필요없고 회사 정떨어진지 오래이니 그냥 승무로 갔으면 좋겠네요..월급이나 많이 받게
    들어보니 승무도 사람없다고 하는데 승무로 전직할 수 있으면 좋겠어요
  • 조합원 2018.01.23 23:02
    ㅋㅋ 승무로 오세요... 교번근무하면서 쉬는날 나오고 돈 많이 받아가세요.. 쉬는날 나와 일해 받는돈 타직렬 눈치보는 이상한 분위기 느껴보세요.. 5년이 넘도록 운전실 차문도 밀폐가 않되어 좀 추워요.. 터널내 미세공기 많이 마시고요. 뭔직렬인지 모르겠지만... 오시기전에 타직렬에서 승무로 오신분들 얘기나 한번듣고 오세요... 승무는 인력도 부족하고 진급TO 또한 부족하답니다... 언넝오세요...승무로 오시겠단분 첨 보네요.. 다들 빠져나가려 하는데... ㅋㅋㅋ
  • 조합원 2018.01.24 17:58
    아고~ 고생이 많으시네요. 이번에 승무에서 전직 신청 엄청 많이 했겠네요.. 다른 곳은 쉬는 날 나와 일해도 돈도 못받아요..부럽네요.. 울 회사는 노동, 임금착취의 표본이니까요. 승무에 계신분들이 힘들지 않다라는 말 한적 없어요. 지금 그렇다 하더라도 승무로 가고 싶은 분들이 수두룩하네요. 이 회사에서 고생 안하는 분들이 어디 있겠어요.. 회사에서 기회를 주었으면 해요. 자격증도 딸 수 있는 기회도 주고 원하는 분들 승무로 갈 수 있도록 했으면 좋겠어요. 수고하세요..
  • 조합원 2018.01.24 19:21
    승무전직하려면 면허있어야 되는데 문서 않읽어보셧는지?
    그리고 신청인원도 없다고 들었습니다. 대다수가 사무;;
    이번에 사무쪽에 몰려있던 불합리한 부분을 위에서도 알고 좀 각성햇음 좋겠군요
  • 조합원 2018.01.24 20:07
    아고.... 네~~ 승무에서 전직신청 많이 했어요.. 아직 그런정보도 없나요? 70여명이라고 하더군요... 쉬는날 얼마나 나와서 얼마나 일하길래 돈돈 하시는지... 월급많이 받는 승무로 오고싶다고 표현하길래 힘들다 표현한것뿐입니다. 승무는 인원 모자라 중간중간 타직렬에서 전직해서 오시는분들 있으니 기회 노려보세요... 그렇게 오신분들 같이 근무중입니다.. 승무로 꼭 오시길 바래요...
  • 조합원 2018.01.23 23:22
    통노조에서 저 쉬는날 근무하고 받는돈 어케 하면 빼먹을까 고민했었죠?
  • 조합원 2018.01.24 22:09
    승무 본인 쉬는날 반납해가면서 일하며 받는 반대급부 가지고 맨날 왈가왈부 하는거 한심하네요. 원론적인건 사측에서 인원을 그만큼 안뽑아줘서 발생하는 문제를 항상 거기 결부시키네요. 이해를 못하는건지 이해를 하기 싫으신거죠? 아니 같은회사 직원들끼리 왜 벽을치고 저리 못잡아먹어 안달인건지 그게 더 이해가 않가니 이제는 답답함을 넘어 안스럽네요. 산은 그만보고 팩트를 보세요들. 이번에 전직신청한 승무직원들 막말로 돈때문이였으면 전직신청 않합니다. 쉬는날 제대로 쉬지도 못하고 피곤한 몸 이끌고 나와 일하는데 사기좀 그만 꺽으시소들..그리고 사측에 같이 애기좀 해주세요 제발 인원좀 뽑아달라고!!!
  • 조합원 2018.01.24 22:30
    사무직들은 다 해먹으니까 아무말 않고 있겠지
  • 조합원 2018.01.24 22:46
    Good
  • 조합원 2018.01.25 00:54
    글쓴 분이 절대 2000년 이전 입사자가 아니라는 것쯤은 다 압니다. 지금껏 공채생들끼리 사무VS기술 이런 구도로 몰고 간적은 없거든요. 오히려 순환근무제의 폐단과 같은 공사의 잘못된 인사제도가 본질적 문제임을 지적하죠. 님이 느꼈는지 모르겠지만 밑에 댓글 쓰신분들 다 알면서도 좋게좋게 설득하려 애쓰시는 것 같아 제가 안타깝네요.
    저는 밑에 댓글 쓰신분들처럼 돌려말하지 않겠습니다.
    제가 님 글을 보고 떠오르는 옛말이 하나 있네요. "선무당이 사람 잡는다".
    통시적 사실관계에 대한 확인없이 형식적인 문서 하나만 가지고 어쩌면 이렇게도 자신의 욕심을 합리화하는 글을 보기 싫게 써놨는지 모르겠네요. 이것도 재능이라면 재능이네요.
    구구절절 설명해주려다 하도 머리가 아프고 정말 성질이 나서 암말 않고 지적만 하고 가는 겁니다.
    생각을 하려거든 여기저기 좀 물어보고 앞뒤를 따져보면서 하세요.
    앞으로 어떻게 하는지 두고 보겠습니다.
  • 조합원 2018.01.25 04:51
    우선 저는 사무직입니다. 이렇게 사무 기술 구도로 대립하는 것은 좋게 보여지지 않네요. 여하튼 이번 기회에 직렬별 필요인원 대비 티오와 현원을 뽑아서 같은 비율로 맞추는 것도 방법이 되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본사에서 직무진단을 그리 해놓고도 이 모양이니..그리고 사무직을 너무 싸잡아 보지 마시기 바랍니다. 사무직도 양극화가 심해요. 위 댓글처럼 다해먹는 사무직이 있을진 몰라도 무시당하는 사무직이 대부분입니다.
    본질적인 것은 사장을 비롯한 임원들의 마인드가 문제인거 같습니다. 밑에서 묵묵히 일하는 사람들이 무슨 죄가 있겠습니까..이렇게 서로 헐뜯는 모습을 경영진들은 아..조직이 문제가 있구나 혹은 효율적 인력관리가 안되고 있구나 이렇게 생각하기 보다 아마도 즐기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단합되는 모습보다 싸우는게 관리가 더 편하니까요. 진정들 하시고 보다 나은 합리적인 방안이 도출될 수 있도록 같이 머리 맞대고 고민해야 되는 시기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함께 웃으며 지낼수 있는 회사가 되길 바랍니다.
  • 조합원 2018.01.25 12:04
    아무도 사무직 싸잡아 보지않습니다.
    개념도 없이 기술vs사무 관점으로 전직을 바라보는 본 게시물 쓴 분이나 기술직 싸잡아서 볼 뿐이지. 어쩜 자기네 기득권 지키기에 혈안이 된 못난 선배들과 똑같이 나불거리는지.. .
  • 조합원 2018.01.25 14:11
    솔직히 말씀해주세요~ 아니잖아요~!!!

조합원게시판 이 게시판은 인천지하철노동조합 조합원들의 소리를 담는 게시판입니다. 외부 단체 및 외부인들께서는 자유게시판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노조차량 대여 및 관리업무규정 / 신청서 및 동의서 양식 첨부 - "동의서 내용이 변경되었으니 다시 다운로드 받아 사용하셔야 합니다."  file 조합원 2017.02.28 11170
9363 주휴일 근무 금지 법 추진하면 승무는 ? [6]   조합원 2018.02.21 574
9362 공무원, 임신 기간 내내 단축근무…육아시간도 확대   조합원 2018.02.21 301
9361 노조에 문의합니다. 서울교통공사는 합병 후 임금상승 인천은 2014년에 동결? [8]   조합원 2018.02.17 1216
9360 지하철 출발 4분 지연시킨 남성 벌금형   조합원 2018.02.16 437
9359 [역무지부소식지] 역전의명수 18-2호 [4]  fileimage 조합원 2018.02.14 424
9358 기관사 전직은 안받나요~~~???? [7]   조합원 2018.02.11 1309
9357 인원부족 심각한데, 경영진, 총무팀은 뭐하는가? [1]   조합원 2018.02.10 845
9356 기관사 인원 늘려라 [10]   조합원 2018.02.08 711
9355 근평관련   조합원 2018.02.08 439
9354 조합차량운행관련   조합원 2018.02.08 246
9353 BRT GRT 직원 무료로 이용하게 [6]   조합원 2018.02.04 649
9352 "이분 여검사 사건을 보면서.." 게시글을 관리자게시판으로 옮겼습니다.   조합원 2018.01.31 418
9351 통합하려면 밀린 조합비 다 정산해서 내고 들어와라 [3]   조합원 2018.01.29 534
9350 통합? [6]   조합원 2018.01.27 1156
9349 노조의 반역자들 재가입 절대 안된다 [8]   조합원 2018.01.27 1148
9348 조합원의 의견에 답변드립니다.(2)  fileimage 조합원 2018.01.26 406
9347 조합원의 의견에 답변드립니다(1)  fileimage 조합원 2018.01.26 392
9346 직장분위기 저해하는 코인충 박멸합시다   조합원 2018.01.26 660
9345 어제 창립이래...사상초유로 [3]   조합원 2018.01.25 1059
» 사무직 TO가 많다? [18]  file 조합원 2018.01.22 982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471 Next ›
/ 471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