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댓글 10조회 수 718추천 수 0
2호선 차량정비팀 중정비 2명, 경정비 2명 이직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번 신규직원은 2명 배정 됩니다.
충원은 커녕 오히려 2명이 모자랍니다.
언제 또 채용 합니까? 이대로 갑니까? 알바라도 뽑아 주세요.
업무보조라도 시키게.
주방이 바쁘면 자격증 없어도 주방보조로 뽑을 수 있는 거 아닙니까?

하위직이 왜 이직 하는지, 절이 싫으면 중이 나가라는 식으로 비난만 하시지 말고 원인을 생각하고 해결방안에 도움 주시면 서로서로 좋지 않을까요?

시대가 바뀌고 세대가 다릅니다. 회사가 하위직 요구대로만 바뀌지 않을 거 압니다. 마찬가지로 선배들의 생각이 회사를 대표하는 것이 아니겠지요. 다만 현상에 따른 원인을 생각하고 그것을 같이 논의해 보고 공감이 되면 힘을 실어 주시고 경영진에 같이 요구도 해 주십시오. 뒷짐지고 원래 회사는 그렇다, 인천시에서 안 해 준다, 그런 말씀만 하시지 말고요. 노조도 함께 고민해 주세요. 진급 빨리 시켜주는 거 좋습니다. 고맙습니다. 그러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갑니다. 그럼 그게 근본적인 이유가 아닌 겁니다.

2호선 개통 이후 2호선 직원들은 꾸준히 나가고 있습니다. 노조에서는 통계자료 가지고 있습니까? 이직자들에게 이직의 이유를 설문해 보신 적은요? 떠나는 사람의 이유가 남는 자에게는 도움이 될 수도 있습니다.

충원을 말했지만 한번도 만족 되지 않았습니다. 서울교통공사와 채용시기가 겹쳤는데 무슨 배짱으로, 재직자들은 이직 안 할 거라는, 우리 회사에 최종합격 한 사람이 무조건 임용에 응할 거라는 생각을 하셨는지요?

제발 직렬, 직급, 노조 대결 하지 맙시다. 힘들다고 하면 왜 힘든지 그 이유가 합리적이면 힘이 되어 줍시다.
누군가 배가 아프다 그러면 단순한 배탈일수도 있지만 암일수 있는 겁니다. 물론 꾀병일수도 있습니다. 어느 직렬이든 직급이든 노조 소속이든 우리는 인천교통공사 직원 아닙니까?
오늘은 여기까지만 하겠습니다. 휴일인데 게시판 보다가 글 씁니다.
?
  • 조합원 2019.10.10 01:02
    확실하게 돌아오는 보상을 줘야 되는데
    좀만 참으면 잘될거다 기다려봐라 막연하게 얘기만 하니 다들 딴곳가는겁니다
    참는 애가 사고나서 뒤질지, 자살할지, 불치병걸려서 뒤질지 아니면 회사가 갑자기 망할지
    전쟁이 터질지 미래를 어떻게 알고 그걸 장담하는지 모르겠는데 함부로 얘기 좀 하지 마세요.
    몇년뒤에 뭔일 있을지 알면 다들 코인,주식사서 이미 떼돈벌었겠지 날렸겠습니까?
  • 조합원 2019.10.10 01:46
    좋은곳으로 간다는데
    어찌막겠소
  • 조합원 2019.10.10 07:44
    그걸 막는것도 경영진이 할일이죠 무슨 국가공기업급 이직도 아니고 옆동네로 지속적으로 간다는건 회사에 문제가 있는거라고 봅니다
  • 조합원 2019.10.10 01:54
    운연 소장부터 팀장들까지 본사가서 징징대고
    인원달라고 안하자나

    지들 아쉬운 소리하기 싫어서 자기 식구들 뒤지든 말든 관심업지
    맨날 일할때 마다 안전이 젤 중요하다고 하자나?

    우리를 걱정? 아니야 하급 벌레들이 다치면 지가 피해보니
    예민한거지 그런거만

    지들만 생각하는 2급들이 사라져야되
    하지만 안사라지고 안바뀔꺼야

    글작성자도 그걸 기대하느니 이직해 그게 빠르고 정답이야

    차량은 회사에서도 버리고 관리자도 버린곳이야
  • 조합원 2019.10.10 06:30
    지금에야 신입사원들 많이 들어오니까 듣는 척이라도 해주는거야
    이회사 생긴때부터 지금까지 그냥 폐쇄적인 조직이었어 그건 지금도 마찬가지지

    관리자들 마인드가 그냥 쌍팔년도 까라면 까 징징대지마 이런 마인드고
    일열심히 하는 직원들한테는 열심히 더 갈구고 부려먹고

    자기한테 비비는 애들은 선택적 승진 시키고
    회사 분위기가 이렇게 씹망스러운데 누가 붙어 있으려고 하겠어?
    나이들어 갈데 없으니 있는거지

    단순히 돈문제만은 아니야 그냥 조직 자체가 고여서 썩어있어
    그들 눈에 보이는 신입들은 그냥 징징대는 버르장머리 없는 어린애들일뿐이지
  • 조합원 2019.10.10 07:36
    이 회사에서 3년 있었는데 월급의 문제도 있지만 그밖에 문제도 너무 많은거 같아요 회사가 상식적으로 돌아간다는 느낌이 안들고 불합리한게 너무 많아요
  • 조합원 2019.10.10 07:37
    이건뭐 한국내 조직문화가 다 비슷비슷하지 이민가야됨
  • 조합원 2019.10.10 07:46
    어떤 선배님이 그러시더라고요 자기는 한국 사회 부조리에 대해 신경 안쓰고 산다고.. 처음엔 왜 그런 말씀를 하시나 했는데 이젠 이해갑니다 이건뭐
    사회 현실에 대해 생각하면 짜증만 나고 답은 안나오고
  • 조합원 2019.10.10 09:02
    답 나올때까지 두드려야죠. 가만히 있으면 가마니 됩니다. 그래서 지금도 이렇게 글 올리는거 아닙니까.. 님도 댓글다는거구요..
  • 조합원 2019.10.10 10:58
    4명 의원면직 인사 나면 나머지 임용대기 인원도 임용할예정이랍니다

조합원게시판 이 게시판은 인천지하철노동조합 조합원들의 소리를 담는 게시판입니다. 외부 단체 및 외부인들께서는 자유게시판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차량대여 관련] 스타렉스 대여는 불가능하며 카니발 9인승으로 대여를 진행합니다.   조합원 2019.07.22 413
공지 노동조합 지급 경조사비 신청서 [2]  file 조합원 2019.03.20 1094
공지 [공지]홈페이지 업데이트 준비 중입니다.   조합원 2019.03.14 479
공지 추가할인 혜택  file 조합원 2019.03.04 858
공지 검진시 방사선 노출량 참고자료 [1]  file 조합원 2019.03.04 556
공지 검진병원 선택 : 참고글  file 조합원 2019.03.04 816
공지 [공지] 조합 전임간부 일반 전화   조합원 2019.01.07 1987
공지 [공지] 조합원 게시판 2019년 1월 3일부터 로그인 없이 글쓰기 가능합니다. [5]   조합원 2019.01.03 1404
공지 [공지] 노조차량(카니발) 대여 및 관리업무규정 / 신청서 및 동의서 양식 첨부 [3]  file 조합원 2017.02.28 16774
10003 경력인정 개선  new 조합원 2019.10.14 96
10002 [노동조합] 카드뉴스 13호 [1]  newfileimage 조합원 2019.10.14 106
10001 이 시각 최대피해자 [1]  new 조합원 2019.10.14 321
10000 윗선들이 문제  new 조합원 2019.10.14 241
9999 체련대회 1박2일 가자 [8]  update 조합원 2019.10.14 431
9998 체련대회 1박2일 자제 건의 [22]  update 조합원 2019.10.13 565
9997 철도공사 파업 [7]   조합원 2019.10.11 803
9996 차량 승무 순환근무 합시다 [35]   조합원 2019.10.11 1032
9995 9929번 글을 보면 정말 너무하네요. [2]   조합원 2019.10.11 439
9994 파업이 아니라면 국민청원이라도 갑시다~ [4]   조합원 2019.10.11 463
9993 사무로 전직하신 분들 통상근무 해보셔야죠? [6]   조합원 2019.10.10 677
9992 지나가다 [12]   조합원 2019.10.10 698
9991 정년 연말로 통일할거면 하반기 입사자들은 6월로 통일하자. [5]   조합원 2019.10.10 332
9990 정년일자 연말로 해야 합니다 [14]   조합원 2019.10.10 347
9989 정년 연말 통일 반대!!!! [9]   조합원 2019.10.10 293
9988 비사무직 역무 발령 이해 됩니다. [21]   조합원 2019.10.10 665
» 하위직 이직과 신규직원 임용 거부에 대해... [10]   조합원 2019.10.10 718
9986 정년 연말 통일. 안해도 됩니다. [5]   조합원 2019.10.09 287
9985 조직개편은 어떻게 되고 있냐? [7]   조합원 2019.10.09 486
9984 정년 연말 통일.절대 반대 [7]   조합원 2019.10.09 38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501 Next ›
/ 501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