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51f88970a40ce53d62aa3622ef1947af_B1mejR946.jpg 


인천교통공사 노동자 연대회의 차별철폐 요구사항 발표
[10월 10일, 인천시청 앞]



창립20주년을 맞은 인천교통공사는 올해 ‘2018년 소비자가 선정한 고객만족대상’에
서 지하철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전국 최초의 종합교통운영기관으로서 인천시민을 위
한 여러 노력들이 인정받은 결과일 것이다. 그러나 이러한 외부의 평가와 달리 공사
내 종사하는 우리 노동자들의 내부평가는 박할 수 밖에 없다.



문재인 정부의 비정규직 정규직화 정책이 추진된 이후 인천시와 공사는 무기계약직은
업무직으로 명칭을 변경하여 마치 공사 정규직인 것처럼 포장하였다. 하지만 현장은
공사 업무직 노동자에 대한 복리후생 차별정책으로 인해 비상식적인 대우를 받고 있고
시간이 갈수록 깊은 박탈감에 빠져들고 있다.



오죽했으면 공사의 차별에 견디다 못한 무기계약직 노동자들이 “우리는 비정규직이
다”라고 외쳤겠는가? 이러한 원인은 공사가 정부의 2018년 직접고용 전환대상자 처우
개선책을 제대로 시행하지 않기 때문이다. 공사는 무기계약직 처우개선을 위한 복리
후생비용 예산을 제대로 반영하지 않았다. 이는 인천시와 시의회가 무기계약직 처우개
선에 대한 정책을 제대로 내놓지 못한 것도 중요한 원인이다.



이와 더불어 공사 내 노동자들은 인천시와 타 기관에 비해 각종 차별을 받고 있다.
우리 연대회의는 인천교통공사 단위사업장 비교섭 노동조합의 연대의 힘으로 인천시와
시의회에 노동자들의 처우개선과 노동관련 적폐청산을 요구한다.
우리는 박남춘 인천시장이 선거전에 밝혔던 노동가치 존중과 공공부문 노동존중정책을
이행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며, 시 산하기관의 노동실태를 파악하고 그 대책을 내놓을
것을 주문한다. 이를 위해 인천교통공사 노동자 연대회의는 인천시와 소통을 통해 인
천시 산하기관의 노동적폐 척결에 함께 할 것이다.



우리는 10월 10일 한 자리에 모여 인천교통공사와 감독기관인 인천시에 강력히 요구하
며 인천시장과의 면담을 요청한다.
공사와 인천시는 인천시민의 교통안전을 책임을 지는 노동자들이 겪고 있는 차별과 부
조리를 적극 해소하라.



1. 인천시는 산하 지방공기업의 노동적폐청산을 위한 전담팀을 구성하라.
- 인천시는 각 공사공단의 권위적이고 전근대적인 노무행정을 개선하고, 노동자의 갈
등구조을 해소하기 위해 노동협력관제도를 신설하여 생산적인 노동협치 구조를 만들어
야 한다.



2. 공사는 차별되고 이원화된 업무직 보수 및 복리후생 규정을 통합하라
- 우리는 공사에서 근무하고 있는 업무직 노동자들이 사업상 충분히 필요한 존재임에
도 불구하고 업무직 노동자들에게만 차별적으로 적용되는 복리후생 내규를 개정할것을
요청한다.



3. 공사는 업무직 처우개선을 위한 예산을 책정하고 인천시는 승인하라.
- 공사는 업무직 노동자의 처우개선에 대해 직접적인 예산편성을 하지 않고 있다. 평
가급 규정상 업무직 노동자에게 적용할수 없다면 일반직 노동자들에게 평가급 지급시,
업무직 노동자에게도 합리적 수준의 평가급을 지급하여야 한다. 인천교통공사의 성과
는 일반직, 업무직이 함께 이뤄낸 것이기 때문이다.

?
  • 조합원 2020.06.26 23:15
    업무직 조합원 비하해서 얻을게 있습니까?
    조롱으로 밖에 보이지 않내요.
    매우 불쾌합니다.
  • 조합원 2020.06.26 23:21
    저는 글쓴이아닌데 엥 그런 내용없는데요? 어디 비하는 부분이있을까요?
  • 조합원 2020.06.27 06:14
    2노조 관련글 삭제바랍니다
  • 조합원 2020.06.27 09:34
    이글은 삭제할필요 없을것같은데요뭐
  • 조합원 2020.06.27 10:44
    합리적 수준의 평가급을 지급받고 싶으면 합리적 수준의 채용과정을 거쳐서 일반직으로 입사하면 되는겁니다
  • 조합원 2020.06.29 08:19
    채용과정이랑 평가급이랑 뭔 상관입니까 일을 일반직이 다하는것도 아니고.... 다같이 일해서 평가 잘나오면 평가급받는거지 .... 이건좀아니라고봅니다
  • 조합원 2020.06.29 09:14
    인천시나 정부지침에 의해서 주면 주는거지ㅋㅋ 평가급 자체는 총액인건비가 아니구만뭐
  • 조합원 2020.06.27 10:51
    2노조는 일반직만을 위한 노조 아니었나요?
    임금, 복지를 업무직과 일원화하라? 정말 어이가 없네요.
  • 조합원 2020.06.29 09:52
    2노조 답이 없다...
  • 조합원 2020.06.29 13:14
    어딜봐서..2노조냐!!!
    여기도 저기도 끼지못한 용역들이구만
  • 조합원 2020.07.01 14:41
    맨앞쪽 왼쪽에서 4번째가 통노조 안 ㅈ ㅅ 위원장 이네요
    여긴 왜낀겁니까?
  • 조합원 2020.07.01 15:07
    왜 낀게 아니라 원래 통노 주요활동이에요

조합원게시판 이 게시판은 인천지하철노동조합 조합원들의 소리를 담는 게시판입니다. 외부 단체 및 외부인들께서는 자유게시판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노동조합 가입신청서 양식  file 조합원 2019.10.24 7184
공지 [공지] 노동조합 지급 경조사비 신청서 양식 [2]  file 조합원 2019.03.20 15527
공지 [공지] 조합원 게시판 운영수칙 [5]   조합원 2019.01.03 15181
공지 [공지] 노조차량(카니발) 대여 및 관리업무규정 / 신청서 및 동의서 양식 첨부[담당:조직국장]  file 조합원 2017.02.28 33339
10651 [기술수당 지급기준] 직렬(직군) 이지 직무가 아닙니다. [3]  fileimage 조합원 2020.06.30 898
10650 자격수당 관련 [4]   조합원 2020.06.30 866
10649 드뎌 나갔다 ~ [6]   조합원 2020.06.30 1052
10648 통노가 불쌍하네요. [5]   조합원 2020.06.27 1300
10647 2노조 조합원이 200명도 안된다는데 사실인가요? [10]   조합원 2020.06.27 749
» 업무직을 똥노 반만큼이라도 챙겨라! 노동자연대회의 만세! [12]  fileimage 조합원 2020.06.26 547
10645 4조 2교대 [2]   조합원 2020.06.26 673
10644 인국공 부럽다 [4]   조합원 2020.06.26 841
10643 4조 2교대는 어떻게 되가고있나요? [7]   조합원 2020.06.26 733
10642 얼마안남았다고 [5]   조합원 2020.06.26 846
10641 [노동조합] 조합원게시판 운영수칙 적용 강화   조합원 2020.06.25 280
10640 아침부터 민원인 시켜서 장난전화야 성질나게. [3]   조합원 2020.06.24 1045
10639 하루라도 술을 안먹으면 허전하구나 [6]   조합원 2020.06.23 924
10638 고졸부터 챙기는건 여전하네 [4]   조합원 2020.06.23 1130
10637 업무직이 아니라 도급역이 걱정이다 [26]   조합원 2020.06.22 1419
10636 시청역 코로나 확진 [4]   조합원 2020.06.22 987
10635 이런일이 근무중 생긴다면 회사가 신경쓰여 아무것도 못할것같다   조합원 2020.06.22 745
10634 [노동조합] 카드뉴스 31호  fileimage 조합원 2020.06.21 449
10633 현업 가고 싶다 [8]   조합원 2020.06.21 1170
10632 코로나 이제 다들 만성이 되었나 [5]   조합원 2020.06.20 88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534 Next ›
/ 53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